SBI저축은행, AI 기반 '보이스피싱 예방 서비스' 도입
입력 : 2020-12-03 14:25:25 수정 : 2020-12-03 14:25:25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SBI저축은행이 '피싱아이즈'와 제휴를 맺고 보이스피싱 예방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SBI저축은행이 피싱아이즈와 제휴를 맺고 보이스피싱 사전예방 서비스를 선보였다. 사진/SBI저축은행
 
피싱아이즈는 보이스피싱 피해 방지 알림 서비스를 제공하는 앱이다.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휴대폰에 전송된 보이스피싱 의심 문자 메시지와 피싱 전화를 실시간으로 분석한다. 이를 통해 휴대폰에 설치된 악성 어플리케이션 등을 자동으로 탐지해 알려준다.
 
SBI저축은행은 피싱아이즈와 제휴를 통해 이상 징후가 탐지되면 SBI저축은행의 이상금융거래시스템(FDS)에 공유되도록 했다. SBI저축은행은 공유된 정보를 바탕으로 고객에게 위험 정황을 안내할 계획이다. 고객들은 피싱아이즈 앱을 설치해야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안홍범 SBI저축은행 금융소비자보호 총괄 이사는 "FDS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하고 다양한 솔루션을 도입해 금융사고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피싱아이즈는 구글 플레이스토어, 갤럭시 스토어, 원스토어에서 ‘피싱아이즈’ 검색을 통해 다운로드 및 설치가 가능하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