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동현

esc@etomato.com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2019국감)한성숙·여민수 "실검 조작한 바 없어"

2019-10-02 16:26

조회수 : 1,07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한성숙 네이버 대표와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가 회사 차원의 실시간급상승검색어(실검) 조작이 없다고 강조했다.
 
한 대표는 2일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에서 열린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국정감사에서 "(회사가) 실검을 조작하지 않았다"며 "네이버는 기계적인 매크로 조작을 확인한다. 사람이 직접 입력하는 것은 개인의 의사선택"이라고 밝혔다. 여 공동대표 역시 이날 국감에서 "비정상 기계적 이용행동으로 확인된 바 없다"고 강조했다.
 
이날 과방위 위원들은 네이버와 카카오의 대표에게 실검 조작 의혹에 대해 질의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은 "네이버가 실검을 조작한 사실이 있나"라고 한 대표에게 질의했고, 자유한국당 윤상직 의원 역시 여 공동대표에게 "실검이 편향적이지 않나"라고 물었다. 이에 대해 네이버와 카카오는 조국 법무부 장관 관련 실검과 관련해 자동 반복 프로그램인 매크로가 검색어에 이용된 징후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왼쪽부터)박윤영 KT 기업사업부문장,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 한성숙 네이버 대표, 김효중 그린웹서비스 대표가 2일 국회에서 열린 과기정통부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