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용준

https://www.facebook.com/yjuns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내일의 날씨)포근한 봄 날씨, 제주·전남남해안 밤비

2019-04-15 17:16

조회수 : 88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용준 기자] 내일은 포근한 봄 날씨를 회복하는 가운데 제주와 전남남해안에서는 밤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다.
 
15일 기상청에 따르면 16일 밤부터 17일 오전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10~40mm(많은 곳 제주도산지 60mm 이상), 남해안: 5~20mm, 전남과 경남(남해안 제외) 5mm 내외다.
 
내일(16일)은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제주도 서쪽해상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겠다. 
 
전국이 맑은 후 낮에 서해안과 제주도부터 구름이 많아지겠고, 제주도와 전남남해안은 밤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다. 내일 밤부터 모레 오전 사이에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다.
 
서풍이 불면서 기온이 올라 내일 아침까지 평년(3~10도)과 비슷하겠으나, 내일 낮부터는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이 더욱 올라 평년(16~20도)보다 2~5도 높겠고, 서울을 포함한 일부 중부지방과 대부분의 남부지방에서 20도 이상의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 내일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2~20도로 매우 크다.
 
내일까지 강원영동에는 바람이 8~13m/s(29~47km/h)로 강하게 불겠다.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날씨에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내륙에도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다.
 
내일의 기상도. 자료/기상청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