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진양

jinyangkim@etomato.com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삼성전자, 캐나다 몬트리올에 7번째 AI 연구센터 신설

북미에만 4번째…머신러닝·음성인식 중점 연구

2018-10-19 06:00

조회수 : 1,32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삼성전자가 18일(현지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 글로벌 인공지능(AI) 연구센터를 신설했다. 지난해 11월 한국 AI 총괄센터를 시작으로 미국 실리콘밸리, 영국 케임브리지, 캐나다 토론토, 러시아 모스크바, 미국 뉴욕에 이은 7번째 글로벌 거점이다. 
 
캐나다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인 몬트리올은 세계적인 첨단 IT 기업들이 미래 기술 연구센터를 짓고 기술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곳으로 AI 기술 연구의 메카로 주목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북미 지역에서 4번째로 개소한 몬트리올 AI 연구센터를 통해 그간 협력해온 맥길대학교, 몬트리올대학교 등의 세계적인 AI 전문가들과 협력을 강화하고 우수인재 확보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삼성전자 글로벌 AI 연구센터 현황. 자료/삼성전자
 
몬트리올 AI 연구센터는 그레고리 듀덱 맥길대학교 교수가 센터장을 맡아 머신러닝, 음성인식 분야 연구를 주도한다. 듀덱 교수는 머신러닝, 휴먼로봇 인터랙션 등 폭넓은 분야의 AI 전문가로 삼성의 AI 기술 연구에 핵심적인 역할을 할 예정이다.
 
18일 몬트리올에서 열린 개소식 행사에는 조승환 삼성 리서치 부사장, 이근배 한국 AI 총괄센터장 전무, 래리 헥 실리콘밸리 AI 연구센터장(전무), 마르크 가노 캐나다 교통부 장관, 필립 톰린슨 캐나다 퀘백주 우뜨흐몽 시장 등 약 100명이 참석했다.
 
조 부사장은 환영사를 통해 “삼성전자는 제품과 서비스에 AI 기술을 적용해 지금까지 사람들이 경험해 보지 못한 삼성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만들어 가는데 집중할 것”이라며 “7개 글로벌 AI 연구센터들이 그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듀덱 교수도 “몬트리올 AI 연구센터는 토론토 AI 연구센터와 몬트리올 지역의 유수 대학교, 연구기관과 협력해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한국 AI 총괄센터를 중심으로 글로벌 AI 연구센터를 확대해 2020년까지 약 1000명의 AI 선행 연구개발 인력을 확보하고 우수 인재와 기술이 풍부한 지역을 중심으로 AI 연구센터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