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신상윤

두산인프라, 미얀마에서 소형 굴삭기 68대 수주

2018-04-19 11:19

조회수 : 1,37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신상윤 기자] 두산인프라코어는 19일 미얀마 정부의 대규모 입찰에 참여해 소형 굴삭기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7.5톤급 DX75 40대와 5.5톤급 DX55 28대 등 모두 68대다. 미얀마에서 수주한 단일 계약 중 역대 최대 규모라는 게 두산인프라코어 설명이다. 해당 굴삭기들은 미얀마 수도 네피도의 사가이와 바고 지역 도시정비 사업에 투입될 예정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고객이 요구하는 기한 내 납품과 보증서비스 확대 등 판매 전략과 더불어 현지 딜러들의 적극적인 노력에 힘입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장비를 관리할 미얀마 현지 인력 70여명에게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텔레매틱스 서비스 '두산커넥트'를 활용한 장비 운영과 유지보수 교육도 진행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최근 미얀마 정부에 대규모 장비를 공급하며 현지 장비 관리자들을 대상으로 운영 및 유지보수 교육을 진행했다. 사진/두산인프라코어
 
미얀마 굴삭기 시장은 연간 1500여대 규모다. 최근 미얀마 정부가 인프라 사업을 확장하면서 건설기계 수요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진출 초기인 지난 2010년 2%에 불과했던 시장점유율을 올해 3월 19%까지 10배 가까이 확대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빠르게 성장하는 미얀마 시장에서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제공하면서 시장 점유율을 계속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상윤 기자 newman@etomato.com
  • 신상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