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용준

https://www.facebook.com/yjuns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천원’으로 즐기는 오페라·클래식 축제

‘올데이 뮤직 페스티벌’ 코로나 지친 시민 위로

2021-12-15 11:15

조회수 : 1,17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용준 기자] 서울시는 코로나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고 문화적 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오페라 갈라, 클래식타악기 앙상블, 재즈 공연으로 구성된 ‘올데이 뮤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오프라인 대면공연은 오는 29일 롯데콘서트홀에서 오후 2시 오페라 갈라콘서트, 8시 클래식타악기 앙상블로 총 2회 진행하며  관객들이 쉽게 이해 할 수 있도록 해설을 곁들인 형식으로 선보인다.
 
오페라 갈라콘서트는 소프라노 박정원, 바리톤 성중기, 테너 이승묵 등 ‘이로움문화’ 단원들이 출연하여 ‘뉴서울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협연 하에 오페라 아리아를 선보인다. 라트라비아타, 사랑의 묘약, 카르멘의 아리아에 소프라노 윤정인의 해설이 함께한다. 오페라를 어렵게 느꼈던 시민들도 쉽게 이해하고 감상할 수 있는 고품격 갈라콘서트가 될 예정이다.
 
클래식타악기 앙상블 공연은 KBS 교향악단 수석 팀파니스트인 이영완의 지휘 하에, ‘카로스 타악기 앙상블’의 단원들이 카주하로 마마다의 ‘환상의 기차(Visional Train)’, 발퇴벨의 ‘스케이터즈 왈츠(The Skaters Waltz)’와 ‘크리스마스 메들리’를 연주한다. 연말 느낌이 물씬 드는 곡들에 지휘자의 해설이 함께하여 쉽고 즐겁게 타악기만의 독특한 음색과 신비로움을 느낄 수 있다. 
 
공연티켓은 사회공헌 차원에서 관람료 1000원에 제공한다.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구매가능하며 1인당 최대 10매까지 신청 할 수 있고, 16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 예매다.
 
이번 공연은 엄중해지는 코로나19 상황에 대비해 2036석의 대형 공연장이지만 출연자 포함 참석자 499명 이하로 진행한다. 또한 백신패스를 소지한 접종 완료자와 미접종 시 PCR 검사 음성확인서 소지자만 공연관람이 가능하다. 또한 해외입국자는 백신접종 완료 후 국내 자가격리 면제 혹은 해제서류와 48시간 이내 PCR 검사 확인서 지참 시에만 입장이 가능하다.  
 
현장에서 공연을 관람하지 못한 시민들을 위해 공연영상은 추후 ‘문화로 토닥토닥’ 유튜브 및 네이버 TV에 업로드 될 예정이다. 
 
현장 공연을 관람하기 어려운 시민들을 위해 각양각색의 매력을 가진 실력파 재즈 아티스트들의 뮤직비디오 4편이 ‘문화로 토닥토닥’ 유튜브 채널 및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박원근 서울시 문화예술과장은 “기나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간절히 무대를 기다려온 아티스트와 코로나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기 위해 온·오프라인 축제를 개최하게 됐다”며 “코로나19가 엄중한 상황 속에서 철저한 방역지침 준수로 안전한 공연관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고 말했다.
 
올데이뮤직페스티벌 포스터. 사진/서울시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