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장윤서

https://www.facebook.com/jaela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청해부대 국정조사' 선그은 송영길 "국회 상임위서 논의할 문제"

KBS 김종배 시선집중 출연…야당의 대통령 사과 요구에 '부대원 치료 우선방침'

2021-07-21 10:18

조회수 : 2,31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 청해부대 내 코로나19 대규모 확진 사태를 두고 야당이 국회 국정조사를 요구한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국회 상임위 차원에서 논의될 문제라고 선을 그었다.
 
송 대표는 21일 오전 MBC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사회자가 '야당에서 국회차원의 진상조사는 필요 없다고 보시냐'고 묻자 "이 사안 자체에 대해서는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논의될 문제라고 본다"라고 밝혔다. 그는 "국정감사도 남아 있고 앞으로 국방위에서 철저히 검증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전날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청해부대 대규모 확진 사태의 진상조사를 위한 국정조사 요구하며 정부의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또 군통수권자인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하기도 했다.
 
이런 야당의 주장에 대해 송 대표는 "일단 총리께서 사과를 했고 국방부 장관도 공개 사과를 했다"며 "일단 부대원들이 완전하게 치료되는 게 중요한 이야기라고 본다"라고 말했다.
 
그는 "대통령도 사실상 국방부 장관한테 너무 안이한 대처라고 지적하면서 그런 의사를 표시한 걸로 봐야 되고 일단 다 정리되고 나면 또 기회가 있지 않겠냐"라고 되물었다.
 
송 대표는 이날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의 '당대표 토론배틀'에서 재난지원금과 관련한 2차 공개 합의가 진행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내놨다.
 
그는 "제가 오늘 TV토론을 하기로 돼 있는데, 잘 합의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기대를 표했다. 다만, 여야간 타협할 수 있는 부분이기 때문에 "흑백논리로 갈 문제는 아니다"라고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당내 대선경선이 네거티브 공방에 휩싸인 데 대해서는 "저도 문제의식을 느끼고 있어서 민주당 이상민 선거관리위원장께 말씀을 드렸다"라고 했다.
 
그는 "네거티브에 대한 어떤 통제기준 이런 것들을 정해서 발표하시고 각 후보자들이 다 모여서 신사협정 같은 분위기를 만들어야 된다고 제시했다"라고 덧붙였다.
 
송 대표는 "(본경선 이후) 후보가 됐을 때 나를 위해 선거운동해줄 사람이란 인식을 가지고 접근해야지 다시 못 볼 사람인 것처럼 공격하면 스스로 자해행위가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특히 당대표 입장에서는 특정 후보 누가 되는 것보다 어떤 분이 되든지 경선 후보가 선출되면 원팀을 만들어야 될 책임이 있다"라며 "저로선 마음이 답답할 때가 있다"라고 토로했다.
 
청해부대 대규모 확진 사태와 관련해 야당이 국회 국정조사를 요구한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국회 상임위 차원에서 논의될 문제라고 선을 그었다. 사진은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지난 20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도청에서 열린 경기도-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해 발언하는 모습. 사진/경기도공동취재사진단
 
장윤서 기자 lan4863@etomato.com
 
  • 장윤서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