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등용

dyzpower@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송영길 당대표 만난 중소기업계 "온라인 플랫폼 공정화법, 조속히 통과돼야"

공공조달시장 개선 등 32건 건의 과제 전달

2021-06-01 11:00

조회수 : 1,43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중소기업계는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당대표를 만나 온라인 플랫폼 공정화법 통과와 주52시간제 차등 적용 등 업계 전반의 건의 사항을 전달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1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중소기업인·소상공인 타운홀 미팅'을 개최했다.
 
이날 타운홀 미팅에서는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중소기업이 활력을 회복할 수 있도록 △영세중소기업과 소상공인 현실을 반영한 2022년 최저임금 결정 △납품단가 연동제 도입 △중소기업에게 불리한 공공조달시장 제도 개선 등 10건의 현장 건의와 22건의 서면 건의를 포함해 총 32건의 건의 과제가 전달됐다.
 
열처리업을 하는 한 중소기업인은 주52시간제와 관련해 “지난해 말 탄력·선택근로제의 단위·정산 기간 확대로 다소 숨통은 틔었으나, 실근로시간 감소에 따른 근로자의 임금 감소와 기업의 구인난은 더욱 심해져 노사 모두에게 어려움과 갈등을 유발하고 있다”며 “노사합의시 일본과 같이 월·연 단위 추가 연장근로를 허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시계업을 운영하는 중소기업 대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 시장이 급성장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온라인 플랫폼 의존도가 증가했지만 불공정거래 피해사례가 많다”며 “온라인 플랫폼 공정화법이 빨리 통과돼 공정한 거래 환경이 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청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중소기업을 힘들게 하는 구조적 문제인 신경제3불 해결을 위해 정책적 지원에 힘써달라”면서 “이를 통해 중소기업하기 좋은 환경, 기업할 맛 나는 정책이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