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용준

https://www.facebook.com/yjuns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10시 전후 강설’ 서울시 제설 2단계 비상 근무

대설주의보 발령 2~7cm 많은 눈 예보, 짧은 시간 강한 눈

2021-01-28 08:24

조회수 : 1,36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용준 기자] 오늘 오전 10시를 전후해 서울지역에 짧은 시간 강한 눈이 예상된다.
 
기상청은 28일 오전 4시 서울지역에 9시 전후로 강설이 시작돼 2~7cm의 눈이 내려 9시부로 대설주의보를 발령했다.
 
이에 따라 서울시도 오전 9시부터 제설 1단계 근무를 2단계로 상향 발령한다.   
 
서울시 등 32개 제설대책본부에서는 강설예보에 따라 5시 부터 제설제를 미리 상차해 현장배치를 완료하고 취약지점에 제설제를 사전살포 하는 등 제설작업을 실시하고 강설즉시 제설작업에 임하도록 조치했다. 
 
시는 교통 혼잡에 대비해 강설 즉시 취약지점에 교통경찰을 현장에 집중 배치하고, 폭설 시 취약구간에 교통통제가 이뤄질 수 있도록 서울지방경찰청과 협조 요청했다. 
 
시는 출근시간 혼잡을 막고자, 대중교통 출근시간대 집중배차시간을 30분 연장 운행한다.
 
폭설로 인한 도로통제 및 버스 우회 상황은 도로전광표지(VMS)와 정류소의 버스정보안내단말기(BIT)를 통해 신속하게 안내될 예정이다.
 
또한 서울교통정보센터 토피스 누리집과 SNS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한제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짧은 시간에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 된 만큼, 강설로 인한 시민 불편이 없도록 제설작업에 총력을 다할 것”이며, “시민들도 대중교통을 이용해 주실 것과, 결빙으로 인한 미끄럼 사고 예방을 위해 ‘내 집 앞, 내 점포 앞 눈치우기’에도 적극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과 광진구 직원들이 지난 12일 서울 광진구 화양동 일대에서 제설작업하고 있다. 사진/광진구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