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준 “'엄마가 바람났다' 현쥬니 10년 만에 재회”
입력 : 2020-05-04 10:35:43 수정 : 2020-05-04 14:11:20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배우 강서준이 SBS 아침 드라마 엄마가 바람났다에 특별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강서준은 5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연기자 생활을 하며 부부로 만난다는 건 대단한 인연인데 10년 만에 또 다시 부부로 만났다다시 만나게 되어 감회가 새로웠고 정말 좋았다고 현쥬니를 향한 응원의 메시지를 적었다.
 
이어 문보령에 대해 누나가 있어서 현장이 내 집 같이 편했다. 누나가 악역이니 이 드라마 흥한다. 항상 응원하는 거 알죠라고 했다.
 
특히 강서준은 특별 출연한 것에 대해 은사님 작품이기 때문이다. 나쁜 놈이지만 연기로 좋게 봐주시길이라고 덧붙였다.
 
강서준은 4일 첫 방송된 엄마가 바람났다에서 주인공 오필정(현쥬니)의 남편 박태섭 역으로 특별 출연했다
 
 
강서준 '엄마가 바람났다'. 사진/강서준 인스타그램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