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마스크 판매량 급증
‘도매꾹’ 마스크 판매량 전년대비 6배 증가
입력 : 2020-01-29 17:50:39 수정 : 2020-01-29 17:50:39
[뉴스토마토 박준형 기자] 확산되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에 대한 공포로, 관련 상품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 특히 마스크에 대한 수요가 폭발적이다.
 
국내 B2B 오픈마켓 플랫폼 ‘도매꾹’이 지난 설 연휴를 전후로 한 22일부터 27일까지 마스크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전년 같은 기간 대비 6배 가량 증가했다고 29일 밝혔다. 해당 기간 동안에만 판매된 마스크의 수는 약 420만개로 판매량이 전년 동기(65만개) 대비 크게 증가했으며, 마스크 매출도 993% 급증했다.
 
마스크 이미지. 사진/도매꾹
 
도매꾹 사이트 내에서는 ‘마스크’ 키워드가 검색어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kf94’, ‘황사마스크’, ‘손 소독제’ 등의 키워드가 뒤를 잇고 있다. 이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대한 우려로, 예방 관련 상품들에 대한 높은 관심이 높아진 탓이다.
 
오준호 도매꾹 수석은 “마스크에 대한 수요는 미세먼지 및 황사가 찾아오는 봄이나 가을에 높은 편인데, 최근 신종 코로나 확산으로 급증한 것으로 보인다”며 “이에 도매꾹에서는 ‘호흡기 질병예방 기획전’을 실시, 구매자 분들이 보다 쉽게 관련 상품을 찾을 수 있도록 돕고 있다”고 말했다.
 
호흡기 질병예방 기획전에서는 마스크를 비롯해 손 소독액, 방호 마스크 등 다양한 상품을 확인할 수 있다.
 
박준형 기자 dodwo9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준형

안녕하세요. 박준형입니다. 중소기업에 대한 생생한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