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내한 매진' 크리스토퍼, 공연 한 번 더
입력 : 2020-01-22 17:35:55 수정 : 2020-01-22 17:35:55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덴마크 싱어송라이터 크리스토퍼(27)가 한국에서 추가 공연을 확정했다. 
 
22일 공연기획사 프라이빗커브는 3월26일 예스24 라이브홀에서 1회 예정이었던 이번 공연이 전날(25일) 하루 더 열린다고 밝혔다. 장소는 동일하다. 
 
12살 때부터 기타를 들고 작곡을 시작한 크리스토퍼는 2012년 첫 앨범 '컬러스(Colours)'로 데니시 뮤직 어워드 신인상을 받으며 데뷔했다. 
 
2014년 정규 2집 '톨드 유 소(Told You So)'에서는 댄스 팝과 R&B 장르로 방향을 전환했고, 2017년 3집 '클로저(Closer)'에서는 삶의 굴곡을 담아낸 노래들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그의 음악은 중국 대표 음원 사이트 QQ 미디어 차트에서 6000만 스트리밍을 기록하는 등 아시아 권역에서 유독 인기가 높다.
 
지난해에는 정규 4집 '언더 더 서페이스(Under The Surface)'를 전 세계 발매했다. 자신을 전과 같지 않게 바라보는 주변의 시선과 내면의 솔직한 감정 이야기를 담았다. 선 공개 트랙 '배드(Bad)'를 포함해 '마이 하트(My Heart)', '아이러니(Irony)' 등 총 9곡이 수록됐다. 제스 글린, 루디멘탈, 원 디렉션과 협업한 제이미 스콧이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한국 팬들은 조각 같은 외모를 두고 '노래하는 다비드 상'이라는 애칭으로도 부른다. 2018년 인터뷰에서 그는 이에 대해 "시적이고 좋은 말"이라며 "엄청난 칭찬으로 듣겠다"고 흡족해 했다.
 
티켓은 오는 1월29일 낮 12시 예스24에서 구매 가능하다.
 
크리스토퍼. 사진/프라이빗커브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