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앱 안에서 신청하는 주식계좌개설 서비스 출시
한국투자증권과 서비스 연계
입력 : 2019-03-26 15:14:29 수정 : 2019-03-26 15:14:29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카카오뱅크가 26일 자사 애플리케이션에서 증권 거래 계좌를 바로 열수 있는 '주식계좌개설' 신청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증권사 앱에서 비대면 주식계좌를 개설하려면 성명, 자택주소 등의 개인정보를 따로 입력해야 하는 과정을 거쳐야 했다. 카카오뱅크는 기존 자사 고객이 입출금 계좌개설 시 기재한 정보를 바탕으로 주식계좌개설 신청 서비스를 돕는 방법으로 주식계좌개설 절차를 간소화했다.
 
주식계좌개설 희망 고객은 서비스를 통해 카카오뱅크 앱에서 365일 계좌 신청이 가능하다.
 
카카오뱅크와 한국투자증권은 주식계좌개설 서비스 제휴 기념해 4월말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카카오뱅크를 통해 한국투자증권 주식계좌를 최초로 개설한 고객에게는 카카오뱅크 계좌와 증권사 주식계좌에 총 2만원을 지급한다. 거래금액에 관계없이 국내주식 거래 시에는 매월 5000원을 최대 1년간 제공한다.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홈페이지 등 온라인 매체로 국내주식 거래 시 유관기관 제비용은 제외한 수수료를 평생 면제하는 혜택도 제공한다. 
 
한국투자증권 주식계좌를 보유한 고객도 카카오뱅크를 통해 추가 계좌 개설을 하면 다음 영업일에 문자로 일련번호를 발송해 카카오프렌즈 이모티콘을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각 100만원 투자지원금도 제공한다. 당첨자는 4월30일에 발표한다.
 
카카오뱅크는 이번 주식계좌개설 신청 서비스 시작으로 제휴 증권사를 확대하고 사용자 중심의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출시해 향후 모바일금융플랫폼으로 더욱 성장한다는 계획이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이번 상품이 지주회사 계열사 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는 첫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카카오뱅크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