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한은 총재, 'BIS 총재회의' 참석
입력 : 2018-11-09 12:00:00 수정 : 2018-11-09 12:00:00
[뉴스토마토 박진아 기자] 한국은행은 이주열 총재가 오는 11일부터 12일까지 스위스 바젤에서 열리는 'BIS 정례 총재회의'에 참석한다고 9일 밝혔다. 이 총재는 10일 출국해 14일 귀국할 예정이다.
 
이 총재는 BIS 총재회의 기간중 '세계경제회의' 및 '전체총재회의' 등에 참석해 회원국 중앙은행 총재들과 최근의 세계경제 및 금융시장 상황 등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사진/뉴시스
 
박진아 기자 toyouj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진아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