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외인·기관 매수에 2300대 상승 마감
입력 : 2018-09-14 16:19:13 수정 : 2018-09-14 16:19:13
[뉴스토마토 이종호 기자] 코스피가 외국인과 기관이 사들이면서 다시 2300선을 넘어 상승 마감했다.
 
14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2.02포인트(1.40%) 오른 2318.25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유가증권 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935억원, 2633억원어치씩 주식을 사들였다. 개인은 4838억원 팔았다. 
 
업종별로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강세에 힙입어 전기·전자가 3.72% 올랐다. 제조업(2.09%), 증권(1.78%), 화학(1.50%), 종이·목재(1.50%), 운수창고(1.06%) 등이 상승했다. 반면, 비금속광물(-0.70%), 은행(-0.68%), 음식료품(-0.27%) 등은 하락했다.
 
시총상위 종목에서는 삼성전자(005930)가(4.09%) 올랐다. 현대모비스(012330)(2.49%), 삼성물산(000830)(1.21%), NAVER(035420)(0.97%) 등이 상승했다. KB금융(105560)(-2.11%), 신한지주(055550)(-1.04%), 셀트리온(068270)(-0.85%) 등은 하락했다.
 
코스닥도 전 거래일보다 3.96포인트(0.48%) 오른 834.91에 장을 마감했다. 
 
시총상위 종목에서는 신라젠(215600)(7.38%), 바이로메드(084990)(3.44%), 에이치엘비(028300)(3.19%), 제넥신(095700)(2.02%) 등이 상승했다. 나노스(151910)(-6.18%), 펄어비스(263750)(-4.92%), CJ ENM(035760)(-2.42%), 셀트리온제약(068760)(-1.09%) 등은 하락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5.80원(-0.52%) 하락한 1116.60원으로 마감했다. 
 
이종호 기자 sun1265@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이종호

초심을 지키고 중심을 잡으며 뒷심을 발휘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