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큐어, 파킨슨 패치제 정부 과제 선정
입력 : 2018-05-18 11:02:35 수정 : 2018-05-18 11:02:35
[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아이큐어는 파킨슨병 치료 물질인 '프라미펙솔'의 패취제 개발을 완료하고 임상 및 비임상 시험을 지원하는 보건복지부의 신약개발 과제에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아이큐어는 전 세계적으로 파킨슨병 치료제 시장에서 최고의 점유율을 보이는 파킨슨병 치료 물질인 프라미펙솔을 주성분으로 해 투여경로와 제형을 변경한 개량신약 패치제의 비임상시험을 진행한다.
 
프라미펙솔은 도파인 수용체에만 선택적으로 결합하는 도파민 효현제로 도파민 수용체를 자극해 도파민과 비슷한 효과를 낸다. 글로벌 파킨슨병의 시장 약 5.4조원 중 도파민 효현제는 약 1.3조원의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 현재까지 출시된 프라미펙솔 경구제는 1일 1회 혹은 3회씩 복용하는 반면 아이큐어의 프라미펙솔 패치제는 일주일에 한번만 붙이는 제품으로 환자의 편리성이 증대될 것으로 보인다.
 
파킨슨 치료제를 패치제로 개발하면 유효혈중농도를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어 초기혈중농도 상승에 의한 부작용 및 위장관계 부작용, 간에 대한 부작용 개선이 가능하다. 이로 인해 파킨슨 패치제가 출시될 경우 시장 판도에 큰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
 
아이큐어 관계자는 "프라미펙솔 패치제는 아직까지 전세계적으로 임상 중이거나 허가된 사례가 없어 아이큐어의 프라미펙솔 패치가 세계 최초가 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큐어는 세계 최초로 도네페질 치매 치료 패치의 임상3상 시험이 진행 중이며, cGMP(선진의약품품질관리기준) 제약 공장 완공 후 인증을 앞두고 있다. 이달 10일 글로벌 강소 제약사를 목표로 기술특례를 통해 코스닥예비심사를 통과하고 오는 7월 초 상장을 앞두고 있다.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원석

국내 최고 제약 바이오 전문 기자 되는 그날까지 최선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