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날씨) 맹추위는 토요일 아침까지만…중부권 일부 눈 내려
입력 : 2018-01-12 19:10:48 수정 : 2018-01-12 19:10:48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주말에는 토요일인 내일 낮부터 온도가 올라가 일요일에는 평년 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보인다.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벗어나 중국 상해 부근에 있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점차 맑아지겠으나, 서울·경기도와 강원 영서, 충청 북부에는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 적설량 1cm 안팎으로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일요일에는 동해상에 있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그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이 많아지겠다.
 
오늘까지 기승을 부린 추위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지다가 낮부터 비교적 따뜻한 서풍이 불면서 모레에는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다.
 
토요일 아침 기온은 서울과 청주, 대전이 영하 7도, 대구 영하 8도로 예년 기온을 밑돌겠다.
 
한낮 최고 기온은 서울 2도, 전주 3도, 대구와 광주는 5도로 전국 대부분이 영상권에 올라서겠다.
 
일요일 서울 기온은 아침에 -4도를 기록하다가 한낮에는 5도로 상승하겠다.
 
내일의 기상도. 자료/기상청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태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