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날씨)전국 '비 또는 눈'..밤에 그친 뒤 기온 '뚝'
입력 : 2015-03-02 17:36:07 수정 : 2015-03-02 17:36:07
[뉴스토마토 박남숙기자] 내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오후부터 비 또는 눈이 내리겠다.
 
2일 기상청에 따르면, 서해상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을 점차 받아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아침에 서울,경기도와 전남해안, 제주도를 시작으로 오후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 또는 눈이 오겠다. 다만 늦은 밤에는 그칠 것으로 보인다.
 
강원북부내륙과 강원산간에는 다소 많은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겠다.
 
비가 그친 뒤 북서쪽의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모레 아침기온은 내일보다 큰 폭으로 떨어지겠고,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도 더욱 낮아 춥겠다.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 서해안에는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고, 다시 오후에 서해안을 시작으로 모레 오전까지 그 밖의 해안에도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다. 내륙에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서울, 인천, 경기도와 서해5도 지역은 대체로 흐리고 새벽에 서해5도에서 비가 시작돼 아침에는 서울과 인천, 경기도에서 눈 또는 비가 오겠고, 늦은 오후에 점차 그치겠다. 다만, 경기남부 일부지역에서는 밤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2도에서 영상 2도로 오늘보다 조금 높겠고, 낮 최고기온은 영상 5도에서 영상 6도로 오늘보다 조금 낮겠다.
 
서해중부해상의 물결은 오전에 1.0~2.5m, 오후에 1.5~4.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서울, 인천,경기남부, 서해5도 지역의 예상 강수량은 5mm 내외, 경기북부 지역은 5~20mm가 되겠다.
 
(자료=기상청)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남숙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