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풍력발전량 예측 인공지능 모델' 공유
풍력발전량 예측 AI, 민간기업과 공동 연구 개발
복잡한 지형서 정확도 높은 풍력 발전량 예측 기대
2024-01-09 16:49:17 2024-01-09 16:49:17
[뉴스토마토 김소희 기자] 한국중부발전은 민간기업과 공동 연구 개발한 '풍력발전량 예측 인공지능 모델(AI Model)'을 공유한다고 9일 밝혔습니다. 
 
중부발전은 물리적 보안과 분석 환경이 제공되는 ‘데이터안심구역’을 활용해 풍력발전 운전 정보를 제공했습니다. 민간기업은 새로운 기상예보 보정모델을 적용해 공동으로 ‘풍력발전량 예측 AI 모델’을 연구 개발했습니다. 
 
‘풍력발전량 예측 AI 모델’은 풍력 발전단지 기상예보 데이터 보정모델과 풍력발전기 구성 설비 센서 데이터를 활용했습니다. 
 
중부발전 측은 특히 복잡한 제주지역 육상 지형에서도 풍력 발전량을 정확도 높게 예측해, 전력망의 안정성 확보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은 “중부발전은 국민이 원하는 다양한 데이터를 민간에 더욱 적극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라며 "또한 민간기업의 새로운 사업 모델 개발과 실증 시 데이터와 개발·분석 환경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한국중부발전은 민간기업과 공동 연구 개발한 '풍력발전량 예측 인공지능 모델(AI Model)'을 공유한다고 9일 밝혔다. 사진은 한국중부발전 관계자들이 '풍력발전량 예측 인공지능 모델(AI Model)' 오차율 검증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한국중부발전)
 
 
세종=김소희 기자 shk3296@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나볏 테크지식산업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