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생활문화센터 낙원, '생애 첫 음원 만들기'
2023-03-24 11:19:58 2023-03-24 11:19:58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서울생활문화센터 낙원이 시민들의 음악 제작 지원사업에 나섭니다.
 
24일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에 따르면, 오는 28일부터 음원 제작 지원사업 '생애 첫 음원 만들기' 1차 모집을 시작하고 참가자 지원을 받습니다.
 
'생애 첫 음원 만들기'는 전문 음악 분야를 체험하고 싶은 생활문화 동호회 및 일반 시민들에게 음원 제작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입니다. 음원 발매 및 공간, 공연 기회 등 음악 활동뿐 아니라 음원 제작부터 유통까지의 전 과정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예정입니다.
 
모집 기간은 오는 3월 28일부터 4월 28일까지이며 심사를 거쳐 최종 한 팀이 선정됩니다. 판매용 음반이나 음원을 정식 발매한 적이 없거나, 기획사에 소속된 프로 뮤지션이 아닌 생활문화 동호회 및 일반 시민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합니다.
 
접수는 서울생활문화센터 낙원 음악 지원팀 앞으로 직접 방문 접수하거나 이메일로 서류 제출이 가능합니다. 제출 서류는 서울생활문화센터 낙원 홈페이지의 '생애 첫 음원 만들기' 모집 공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심사를 거쳐 선정된 한 팀은 멘토링과 컨설팅을 통해 제작할 음원과 편곡의 방향성을 결정할 계획입니다. 센터에서는 녹음실 지원, 음원의 믹싱과 마스터링, 커버 이미지 제작을 지원합니다. 기성곡이 아닌 창작곡의 경우 음원 유통 계약을 통해 음원 발매가 이뤄지며, 완성된 음원은 추후 서울생활문화센터 낙원 유튜브 채널 '낙원 TV'에서 공개됩니다.
 
서울생활문화센터 낙원은 60년 이상의 오랜 역사를 가진 국내 최대 악기 종합상가 낙원상가 하부 공간에 마련된 시민 생활문화 공간입니다. 지난 2020년 10월 개관 이후 시민을 위한 악기 기증 사업 전개와 함께 다양한 생활문화의 확산과 전파를 위한 터전으로 자리매김했습니다. 생활문화 전반을 아우를 수 있는 공간 대여 및 중소규모의 합주 연습 시설 운영 등 향후 다양한 생활문화 관련 사업의 전개를 통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발전해 나갈 계획입니다.
 
한편, 서울생활문화센터 낙원은 사단법인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가 서울특별시로부터 지난 2022년 8월부터 위탁운영을 맡고 있습니다. 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는 중소형 기획사를 비롯하여 소속사 없이 활동하는 인디 뮤지션까지 목소리를 대변하고 권익을 보호하며,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중입니다.
 
서울생활문화센터 낙원, '생애 첫 음원 만들기'. 사진=한국음악레이블산업협회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