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2분기 영업익 1752억…전년 동기 대비 6.3%↓
매출 2조399억, 전년비 12.9% ↑
한국공장은 작년 이어 상반기 적자
2022-08-02 15:58:50 2022-08-02 15:58:50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161390)지(이하 한국타이어)는 올해 2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175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6.3% 줄었다고 2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조399억원으로 12.9% 증가했다.
 
한국타이어는 "원자재 가격 상승, 글로벌 물류대란 등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고부가가치 제품 비중 확대 및 효과적인 판매 가격 운용을 통해 매출액 증가를 이뤄냈다"고 설명했다.
 
한국타이어 전기차 전용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 ev'.(사진=한국타이어)
 
특히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비중이 약 39.1%를 차지, 전년 동기 대비 1.1%p 상승했다. 중국 시장의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비중은 51.8%로 11.5%p 올랐으며 한국 시장은 50.5%로 3.4%p, 유럽 시장도 0.5%p 상승했다. 또 북미 시장의 경우 신차용 타이어와 교체용 타이어 모두 안정적인 판매를 통해 매출액이 증가했다.
 
다만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 중국 지역 봉쇄 및 인플레이션 등의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판매 물량과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한국공장(대전 및 금산공장)의 경우 지난해 연간 적자를 기록한 이후 올해 상반기까지 누적 적자가 이어졌다.
 
한국타이어는 올해 매출액 전년 대비 두 자릿수 이상의 성장률 증가와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비중 42% 달성, 전기차 시장 선점을 목표할 계획이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