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 흡입치료제 특허 출원
델타 변이 항바이러스 효과 확인
입력 : 2021-08-26 13:41:16 수정 : 2021-08-26 13:41:16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한국유나이티드제약(033270)은 코로나19 흡입 치료제(성분명 부데소니드+아포르모테롤)로 개발 중인 'UI030' 대한 국내 특허를 출원하고, 이를 기반으로 150여개 국가에 우선권을 가지는 국제특허(PCT) 출원도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
 
특허에는 치료제 주성분인 부데소니드 및 아포르모테롤의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용도 관련 내용이 포함됐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생물안전센터와 함께 최초의 코로나19 기원종인 S그룹에 이어 GH, GR, 알파, 베타, 델타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UI030의 항바이러스 효과를 확인한 바 있다.
 
회사 측은 이 약이 천식 치료제로 개발 중이던 제품으로 항염증 작용과 기관지 확장 작용을 해 코로나19 환자의 증상을 개선할 수 있는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관계자는 "특허로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기술의 우수성을 증명해 차후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수출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