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인터내셔널, 2분기 영업익 1258억…전년비 315.2%↑
원자재 시황 상승·물동량 증가로 실적 개선
입력 : 2021-07-30 13:51:57 수정 : 2021-07-30 13:51:57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LX인터내셔널(001120)이 원자재 시황 상승 및 물동량 증가 등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개선된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영업이익이 4배 이상 늘었고 시장전망치에도 부합했다.
 
LX인터내셔널은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 2021년 2분기 매출 3조9560억원, 영업이익 1258억원을 기록했다고 30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71.5%, 영업이익은 315.2% 각각 증가했다. 직전 1분기와 비교해도 매출은 7.3%, 영업이익은 11.0% 성장했다.
 
LX인터내셔널 올해 2분기 실적표. 사진/LX인터내셔설
 
LX인터내셔널의 2분기 실적이 전년 대비 호조를 보인 것은 에너지/팜, 생활자원/솔루션, 물류 등 전 사업 부문의 실적이 고루 개선됐기 때문으로 나타났다. 자원 시황의 상승 및 생산량 증가, 정보통신(IT) 트레이딩 물량 증가, 해운 및 철도 중심의 물류 외부 사업 호조, 육상/창고 물류(W&D) 신규사업 확대가 회사의 외형적 성장뿐만 아니라 이익 개선으로 이어졌다
 
LX인터내셔널 관계자는 "에너지, 생활자원, 솔루션 등 경쟁력을 보유한 기존의 자산들은 가치와 수익을 극대화하는 동시에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관점에서 친환경 산업 중심으로 사업 포트폴리오 혁신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니켈 등 2차전지 핵심 광물 개발, 신재생에너지, 탄소배출권, 자원순환, 헬스케어, 디지털 컨텐츠 등 미래 유망한 분야에 빠르고 적극적으로 도전해 지속가능한 독자 운영 사업 모델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