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오렌지라이프, 헬스케어 전문기업 '에비드넷'과 업무제휴
2020-12-16 14:05:54 2020-12-16 14:05:54
[뉴스토마토 권유승 기자] 오렌지라이프는 경기도 분당에 소재한 에비드넷 본사에서 헬스케어 빅데이터·인공지능 전문기업인 에비드넷과 전략적 업무제휴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오렌지라이프 변창우 부사장, 박재우 상무와 에비드넷 조인산 대표, 김창희 본부장 등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오렌지라이프는 앞으로 에비드넷의 헬스케어 빅데이터를 활용함으로써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하는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해 새로운 고객가치를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질병 간 인과관계를 연구해 질병 사전예방 서비스,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 등 데이터 기반의 종합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에비드넷과 의료자문단도 구성한다. 이를 통해 정기적인 의료 자문과 학술활동으로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에 대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질병 사전예방, 최신 의료기술, 희귀·신종질환 등과 관련한 고객의 니즈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오렌지라이프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이번 협약으로 빅데이터에 기반한 고객서비스 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이전에 없던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렌지라이프가 헬스케어 전문기업 에비드넷과 전략적 업무제휴를 체결했다. 사진은 변창우 오렌지라이프 부사장(오른쪽)과 조인산 에비드넷 대표가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한 후 협약서를 들어 보이고 있는 모습. 사진/오렌지라이프
 
권유승 기자 kys@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