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북 "잠수함서 신형 SLBM 시험 발사"…김정은 참관 안해

국방과학원, 19일 시험 발사 확인…"활공도약 기동 등 진화된 유도기술"

2021-10-20 07:55

조회수 : 1,11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북한이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잠수함에서 시험발사했다고 20일 공식 확인했다. 북한의 SLBM 시험발사는 2019년 10월 '북극성-3형' 이후 2년 만이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과학원은 19일 신형잠수함발사탄도탄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국방과학원은 5년 전 첫 잠수함발사전략탄도탄을 성공적으로 발사하여 공화국의 군사적 강세를 시위한 '8·24영웅함'에서 또다시 새형의 잠수함발사탄도탄을 성공시킨 자랑과 영광을 안고 당 중앙에 충성의 보고를 드렸다고 했다"고 밝혔다.
 
통신은 또 "국방과학원은 측면기동 및 활공 도약 기동을 비롯한 많은 진화된 조종유도기술들이 도입된 새형의 잠수함발사탄도탄은 나라의 국방기술 고도화와 우리 해군의 수중작전 능력 향상에 크게 이바지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전했다. 다만 신형 SLBM의 고도와 사거리 등 제원은 공개하지 않았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시험발사를 지도한 명단에 없어 참관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통신은 "당 중앙위원회 부장 유진동지, 당중앙위원회 군수공업부 부부장 김정식동지와 국방과학원 지도간부들이 시험발사를 지도하였다"고 밝혔다.
 
잠수함에 발사된 미사일은 11일 국방전람회에서 공개한 '미니 SLBM'으로 관측된다. 또 이 SLBM이 활공 도약 기동했다고 밝힌 것으로 보면 종말 단계서 '풀업'(상하기동) 특성을 보인 것으로 추정된다.
 
앞서 합동참모본부는 전날 오전 10시17분쯤 함경남도 신포 동쪽 해상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탄도미사일 1발을 포착했고, 북한이 잠수함에서 신형 SLBM을 발사했을 가능성에 무게를 뒀다.
 
20일 노동신문에 보도된 북한 신형 SLBM 발사 장면이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