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장윤서

https://www.facebook.com/jaela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이재명 "정권재창출 최고의 전략은 '원팀'"

대장동 의혹 관련해선 '이재명 죽이기' 일축

2021-10-10 17:02

조회수 : 2,69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 이재명 후보가 정권재창출을 위한 최고의 전략은 '원팀'이라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1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민주당 서울지역 순회 경선 합동연설회'에서 "정권재창출을 위한 최고 전략은 '원팀'"이라며 "유일한 필승카드, 나 이재명을 압도적으로 선택해 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이번 대선은 부패 기득권 세력과의 최후 대첩"이라며 "검찰권력 이용해 정치 개입하고, 사법권력과 결탁해 재판 거래하고, 재벌총수들에게 뇌물 거둬들이고, 토건세력과 합작해서 이권 나누는, 블랙리스트 만들어 문화예술 탄압하는 국정농단 세력에게 이제는 '레드카드'로 퇴장을 명해야 한다"고 했다. 
 
이 후보는 대장동 의혹과 관련해 '이재명 죽이기'라는 기존 입장을 강조했다. 그는 "일부 보수언론과 국민의힘이 연일 소설과 가짜뉴스, 선동을 하면서 '이재명 죽이기'에 나서고 있다"며 "민간업자에게 개발이익 100% 갖게 하려고 LH 공공개발 포기시킨 것도, 이재명의 공공개발을 막은 것도, 개발이익을 나눠먹은 것도 국민의힘이다. 그나마 이재명이 있었으니까 민관합동개발로 개발이익 5503억 원이라도 환수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아무리 가짜뉴스 쏟아내며 선전선동해도 진실은 변하지 않는다. 파면 팔수록 국민의힘 치부만 더 드러날 것"이라며 "오히려 이재명의 행정실력과 실적, 청렴성만 뚜렷하게 홍보하게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그러면서 "뚜렷한 철학과 용기, 강력한 추진력을 가진 유능한 리더가 위기를 기회로 만들 수 있다. 저 이재명은 성남시장, 경기도지사를 거치며 작은 권한으로 국민이 인정하는 성과를 냈다"며 "저에게 기회를 주신다면 공직자 한 명이 얼마나 많은 일을 할 수 있는지 보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가 10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열린 서울 합동연설회에 참석하며 지지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장윤서 기자 lan4863@etomato.com
 
  • 장윤서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