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외교부 "아프간 철수 공관원·교민, 중동 제3국 무사 도착"

대변인 정례브리핑…"주카타르 대사관서 업무 임시 수행"

2021-08-17 15:52

조회수 : 1,42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아프가니스탄 카불에서 철수한 한국대사관 공관원들과 교민이 무사히 중동 제3국에 도착한 것으로 확인됐다. 당분간 주아프간 공관 업무는 주카타르 한국대사관에서 임시로 수행할 예정이다.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은 17일 정례브리핑에서 "마지막 교민과 공관원들이 탑승한 비행 항공기는 무사히 목적지에 도착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재로서는 주카타르대사관 내에서 주아프가니스탄대사관 업무 관련 임시업무를 수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 15일 주아프간 대사관 잠정 폐쇄를 결정했다. 교민과 공관원 대부분은 이미 떠난 상태였고, 이날 오전 공관원 3명과 교민 1명이 중동 지역 제3국으로의 출국이 이뤄졌다.
 
최 대변인은 아프간 정부와의 외교 관계 설정에 대해 "지금까지 우리 정부는 현지에서의 우리 국민 보호 등 주로 안전 문제에 집중하여 관련 업무를 수행해 왔다"며 "앞으로 아프간 현지 상황 및 관련 국제사회의 동향 등 여러 가지 상황을 종합적으로 지켜보면서 검토해 나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최 대변인은 "우리 정부는 아프간 재건 포함한 우리 대아프간 정책에 대해 국제사회의 동향 주시하고 긴밀히 협의하면서 지속 검토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이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에서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