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용준

https://www.facebook.com/yjuns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한남대로 편하게 건너세요” 용산구, 한남오거리 보도육교 개선

2021-06-18 08:10

조회수 : 15,28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용준 기자] 서울 용산구가 이달부터 연말까지 한남오거리 보도육교(한남동 707-41) 이동편의시설 설치공사를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교통약자 이동편의를 높이고 쾌적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기 위해서다. 공사내용은 엘리베이터(15인승) 2개 신설, 보도육교 보수·보강(육교포장 등), 주변 보도 정비(1021㎡), 측구 정비(216m), 난간 교체(196m) 등이다. 
 
공사비는 15억4000만원, 서울시 특별조정교부금 등을 활용한다. 구는 지난해 말 관련 예산을 확보, 올해 실시설계 용역, 계약심사, 공사 발주 등 절차를 이어왔다.
 
한남오거리 보도육교는 지난 1991년 준공됐다. 왕복 10차선 도로(한남대로)를 횡단하는 49m 길이(폭 4m) 육교로 시설이 낡아 불편을 호소하는 민원이 많았다.
 
구 관계자는 “이동편의시설 설치 외 육교 자체를 보수·보강함으로써 주민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는 한남오거리 외 곳곳에서 이동편의시설 공사를 진행했다. 2019년에만 북한남삼거리 보도육교(20인승), 녹사평 보도육교(15인승), 이촌역 4번 출구(15인승) 등 3곳에 엘리베이터 설치를 끝냈다.
 
또 지난해부터 코레일, 한국철도시설공단(KR)과 함께 경의중앙선 서빙고역, 한남역 역사 내 이동편의시설 설치를 이어오고 있다. 
 
최근에는 용산2가동 공영주차장 건물에 이동편의시설(7인승)을 설치, 신흥로-소월로를 잇는 지름길을 만들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지난 10년 동안 용산구 내 보도육교 12곳 중 10곳에 승강기 설치를 마무리했다”며 “남은 임기에도 보행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남오거리 보도육교 이동편의시설 설치 이미지. 사진/용산구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