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윤민영

min0@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한국인권도시협의회,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후원금 1000만원 전달…"국민 열망으로 피운 민주화, 하루빨리 이뤄지길"

2021-06-08 13:54

조회수 : 2,94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윤민영 기자] 한국인권도시협의회가 8일 서울 시민청에서 군부 쿠테타에 맞선 미얀마 국민들의 민주화운동을 지지하기 위한 후원금 1000만원을 미얀마 민주주의 네트워크에 전달했다. 
 
오전 11시에 열린 후원금 전달식에는 협의회 회장 이동진 도봉구청장을 비롯해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정원오 성동구청장, 김미경 은평구청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김정식 인천광역시 미추홀구청장, 박승원 광명시장 등이 참석했다. 또 미얀마 민주주의 네트워크 공동대표로 활동하고 있는 얀나잉툰(YAN NAING HTUN) 등 미얀마 민주주의 네트워크 관계자들도 참석했다.
 
미얀마 민주화운동은 대한민국의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역사적인 공통점이 있다고 평가 받는다. 이번 후원금 전달식은 당시 대한민국도 세계인의 관심과 지원을 희망했듯 미얀마 국민들에게도 힘을 보태기 위해 한국인권도시협의회가 직접 진행했다. 후원금은 미얀마 국민들의 민주화 운동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이동진 협의회 회장은 “미얀마의 군부 쿠데타가 길어지며 정치, 금융, 종교, 방역 등 국민들의 전반적인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며 “국민들의 열망으로 피운 민주화가 하루빨리 이루어지길 바라고 이번 후원금 전달로 미얀마 군부의 탄압에 맞서 투쟁하고 있는 미얀마 국민들에게 희망을 전할 수 있길 기원한다”며 응원했다.
 
한국인권도시협의회는 지난 4월5일에도 주한미얀마대사관 앞에서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선언 기자회견’을 통해 미얀마 군부의 시민에 대한 잔학행위를 규탄하며 미얀마 국민들에 대한 폭압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 바 있다.
 
한편 한국인권도시협의회는 지역 주민의 인권 보호 및 증진을 위해 회원도시 간 정책교류 및 상호협력을 바탕으로 한 지방정부간 인권협의기구다. 인권행정 현장의 중심에 있는 지방정부가 연대하고 협력할 것을 선언하며 2017년에 창립했다. 현재 전국 22개 지방정부가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한국인권도시협의회가 8일 서울 시민청에서 미얀마 민주화운동을 지지하기 위한 후원금을 전달식을 개최했다. 사진/도봉구
 
윤민영 기자 min0@etomato.com
 
  • 윤민영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