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한동인

bbha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NSC "북미대화 재개 위해 유관국 소통"

21일 한미정상회담 앞두고 한반도 정세 점검…"양국 간 협력 확대"

2021-05-13 18:50

조회수 : 2,21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청와대 국가안전보장위원회(NSC) 상임위원회가 북미 및 남북 간 대화 재개를 위해 유관국과의 소통 및 협력을 지속해가기로 했다.
 
13일 청와대는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열린 NSC 상임위원회 회의에서 참석자들이 최근 한반도 및 지역 정세와 글로벌 경제환경 변화가 우리 안보와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점검 했다고 전했다.  
 
또 "오는 21일 예정된 한미 정상회담을 통해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하고 코로나19 극복과 경제 회복, 기후변화 등 글로벌 도전 과제에 대한 양국 간 협력을 확대·심화해 나가는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싱가포르 공동성명의 토대 위에서 외교에 중점을 두고 실용적인 접근을 취하기로 한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바탕으로 북미 및 남북 간 대화가 재개될 수 있도록 유관국과의 소통 및 협력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참석자들은 국내 코로나19 상황을 조속히 극복하기 위한 조치들을 계속 취해 나가기로 했으며, 인도·미얀마 상황과 중동 정세 및 재외국민의 보호와 지원 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회의에는 이호승 청와대 정책실장도 참석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청와대 여민1관에서 열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 및 외교안보부처 업무보고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