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서윤

http://www.facebook.com/profil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방역당국 "현 거리두기 단계로 유행 억제해야"

"1000명 아래로 유지하며 줄어드는 것이 목표"

2021-05-06 12:14

조회수 : 8,93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방역당국이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으로 코로나19 유행을 억제해야 한다는 의견을 보였다. 국민 불안감이 지속되고 있는 백신 접종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다만, 최근 변이바이러스의 확산과 모임·행사 등이 잦아지고 있어 방역수칙 준수를 거듭 강조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6일 출입기자단 백브리핑에서 "확산세는 지난주보다 비슷하거나 소폭 감소하는 양상"이라며 "이번주는 휴일 나들이 모임이 많았고, 울산을 중심으로 변이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어 아직은 판단하기 이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의료대응체계 여력은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다"며 "1000명 수준보다 많이 발생해도 현 의료체계로는 큰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신 접종에 대한 국민 불안감에 대해서는 안심하고 접종할 것을 당부했다.
 
손영래 반장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나 화이자 백신은 세계 각국에서도 접종 중이다. 우리나라만 유독 부작용이 심할 이유는 없다"며 "적극적으로 접종에 참여해달라"고 설명했다.
 
거리두기 단계 상향에 대해서는 "현 거리두기 조치는 서민 경제를 생각해 강력하게 하고 있지 않다. 최대한 방역을 강화하지 않고 유행을 억제해야 한다"며 "1000명 아래로 안정적으로 유지하며 조금씩 줄어들게 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손 반장은 "특히 이번주는 나들이 모임이 많았고, 울산 중심으로 변이바이러스도 확산되고 있어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6일 브리핑에서 "거리두기 단계를 강화하지 않고 유행을 억제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사진은 선별진료소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