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성욱

한전, 코로나 극복위한 '사랑나눔 헌혈 캠페인' 시행

지난 18일부터 6월 5일까지 3주간 임직원 단체헌혈

2020-05-27 09:37

조회수 : 1,36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성욱 기자] 한국전력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사랑나눔 헌혈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27일 밝혔다. 캠페인은 지난 18일부터 오는 6월 5일까지 3주간 나주 본사와 서울 등 전국 15개 지역본부 임직원들이 참여한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계절적 요인이 겹쳐 혈액 보유량이 한때 ‘주의’ 단계로 진입한 적이 있어 혈액 수급난 해소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한전은 대한적십자사와 협력해 헌혈버스가 각 사업소를 찾아가는 방식으로 단체헌혈을 진행하고 있다. 가까운 헌혈의 집이나 헌혈 카페를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 한전은 임직원들이 모은 헌혈증서를 지역별 혈액원에 기부할 예정이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한전과 전력그룹사 임직원들이 성금 기부, 급여 반납 등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며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헌혈 캠패인은 ‘생활 속 거리두기’ 행동 수칙에 따라 일정 간격 줄서기, 마스크 착용, 사전 발열 검사, 손 소독 등 질병관리본부에서 안내한 감염병 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된다.
 
한편, 광주전남, 충북 등 한전 지역 본부에서는 올해 600여 명이 헌혈에 참여했다.
 
 
한국전력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18일부터 오는 6월 5일까지 3주간 나주 본사와 서울 등 전국 15개 지역본부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사랑나눔 헌혈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27일 밝혔다.한전 임직원이 사랑나눔 헌혈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한국전력
 
세종=정성욱 기자 sajikoku@etomato.com
  • 정성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