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전국 대부분 지역 비…수도권·충북 내일까지 150㎜
2022-08-13 12:42:42 2022-08-13 12:42:42
[뉴스토마토 조승진 기자] 광복절 연휴가 시작되는 13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비가 내리겠다.
 
이날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비는 오전에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권, 전라권에서 시작돼 낮에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13∼14일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강원 영동 제외), 경북 북부 내륙, 서해5도 30∼80㎜, 강원 영동, 남부지방(경북 북부 내륙 제외), 제주도, 울릉도·독도 5∼40㎜다. 특히 수도권과 충청 북부에 15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
 
기온은 아침 최저 20~27도, 낮 최고 27~35도가 예상된다. 지역별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7도 △춘천 29도 △강릉 31도 △대전 31도 △청주 30도 △대구 35도 △광주 31도 △전주 30도 △부산 32도 △제주 31도 △울릉·독도 29도다.
 
남부지방과 제주도를 중심으로 최고 체감온도가 33~35도 내외로 오르는 곳이 많아 폭염이 이어지겠다. 밤사이 열대야(밤 최저기온 25도 이상)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서해·남해 모두 0.5∼1.5m로 예상된다.
 
비가 내리고 있는 8일 오후 서울 강동구 둔촌역 전통시장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조승진 기자 chogiz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