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윤 대통령 국정운영 부정평가 첫 70%대
KSOI 여론조사서 긍정 27.5% 대 부정 70.1%
2022-08-08 08:00:21 2022-08-08 08:20:27
윤석열 대통령 (사진=대통령실)
 
[뉴스토마토 임유진 기자]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운영 부정평가가 처음으로 70%대를 기록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TBS 의뢰로 지난 5~6일 이틀간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1002명을 조사해 8일 발표한 결과, 윤 대통령 국정수행 긍정평가는 27.5%로 나타났다. 반면 부정평가는 70.1%로 집계됐다. 잘 모르겠다는 2.4%였다.
 
긍정평가는 전주 대비 1.4%포인트 하락해 해당조사에서 최저치로 떨어졌다. 부정평가는 전주 대비 1.6%포인트 올라 70%마저 넘어섰다.
 
윤 대통령이 휴가 중 방한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을 만나지 않은 데 대해선 응답자의 60.3%가 '국익에 부합하지 않은 것으로 부적절했다'고 답했다. 반면 '국익을 고려한 것으로 적절했다'는 응답은 26%에 그쳤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3.6%였다.
 
정당 지지율은 민주당 36.8%, 국민의힘 31.3%, 정의당 3.5% 순이었다. '지지하는 정당 없음' 23.7%, '기타 정당' 3.6%,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1%였다. 전주 대비 민주당 지지율은 6.7%포인트, 국민의힘 지지율은 2.5%포인트 하락했다. 양당 간 격차는 5.5%포인트로, 민주당이 오차범위 내에서 앞섰다.
 
이번 조사는 무선 자동응답 방식 100%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 응답률은 6.8%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나 KSOI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임유진 기자 limyang8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