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니아, 원숭이두창 검출용 키트 개발
90분 내 감염 여부 확인…유행국가 중심 공급
입력 : 2022-06-29 11:01:07 수정 : 2022-06-29 11:38:45
바이오니아 원숭이두창 검출용 키트 'AccuPower Monkeypox Detection Kit'. (사진=바이오니아)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바이오니아(064550)는 원숭이두창 검출용 키트 'AccuPower Monkeypox Detection Kit'를 개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제품은 원숭이두창 바이러스만을 고민감도로 증폭할 수 있는 바이오니아의 특허기술 'PyroHotstart'를 기반으로 개발됐다. 이 제품은 원숭이두창으로 의심되는 샘플에서 DNA를 추출, 90분 안에 감염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바이오니아는 원숭이두창 유행 국가의 병원과 연구소에 우선 판매할 계획이다.
 
바이오니아 관계자는 "원숭이두창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면서 관련 키트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며 "원숭이두창이 유행하고 있는 국가의 병원 및 연구소에 우선 판매한 후 유럽 CE 인증을 받을지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08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바이오니아(64550)33,35022,300(-33.13%)
피씨엘(241820)18,55045,600(145.82%)
펩트론(87010)9,70020,000(106.19%)
나무기술(242040)2,0954,075(94.51%)
노블엠앤비(106520)4,1607,800(87.5%)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