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선대위, 내달 2일 출범…인선 작업 속도
고용진 "출범 이후에도 보완"…이재명·추미애 회동
입력 : 2021-10-27 13:11:34 수정 : 2021-10-27 13:11:34
[뉴스토마토 박한나 기자] 이재명 대선후보를 중심으로 한 민주당 통합 선거대책위원회가 내달 2일 출범한다.
 
고용민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27일 국회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선대위 출범 관련 진행 상황을 윤관석 사무총장이 보고했다"며 "내달 2일 선대위 출범식을 하는 것으로 가안을 보고했다"고 말했다.
 
그는 선대위 인선에 대해 "선대위는 얼개를 잡은 뒤에 계속 보완해가는 경향이 있다"며 "출범식 전날까지 꾸준하게 채워나가는 작업을 하고, 출범한 이후에도 추가 보완하게 될 것"이라고 답했다.
 
현재 대선 경선 후보였던 이낙연 전 대표와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이재명 후보와의 회동을 계기로 선대위 상임고문직을 수락한 상태다. 이해찬 전 대표를 비롯해 당 상임고문들도 고문단으로 자연스럽게 합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후보는 또 이날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과 오찬을 갖고 선대위 합류를 제안할 예정이다. 이 후보는 경선을 함께 뛰었던 김두관, 박용진 의원과의 회동도 조율하고 있다. 이들 세 사람은 공동 선대위원장으로의 합류가 유력하다. 상임 선대위원장에는 당대표 자격으로 송영길 대표가 내정됐다. 
 
고용민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27일 국회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내달 2일 선대위 출범식을 하는 것으로 가안을 보고했다"고 말했다. 사진은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가 이날 서울 관악구 신원시장을 방문,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시스 
 
박한나 기자 liberty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한나

안녕하세요. 정론직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