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V70, 모터트렌드 '올해의 SUV' 선정
브롱코·그랜드 체로키 L 등 9개 모델과 경쟁
독창적인 디자인과 주행성능 호평
입력 : 2021-10-20 16:22:05 수정 : 2021-10-20 16:22:05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제네시스는 미국 최고 권위의 자동차 전문지 모터트렌드가 발표하는 2022년 올해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에 GV70가 최종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모터트렌드는 안전성, 효율성, 가치, 진보적 디자인, 엔지니어링 우수성, 주행성능 등 6가지 요소를 기반으로 실차 테스트와 면밀한 분석으로 차량을 평가한다.
 
제네시스 GV70, 모터트렌드 ‘올해의 SUV’ 선정. 사진/제네시스
 
2022년 올해의 SUV 평가는 총 35개 차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선정 후보에 오른 포드 브롱코, 포드 브롱코 스포츠, 머스탱 마하e, 지프 그랜드 체로키 L, 지프 그랜드 왜고니어, 지프 랭글러 392, 기아(000270) 쏘렌토, 폭스바겐 ID.4, 제네시스 GV70 등 총 9개 차종 가운데 GV70가 2022 올해의 SUV에 최종 선정됐다.
 
모터트렌드는 제네시스 GV70의 독창적인 디자인과 주행성능, 차량의 가치를 높이 평가했다.
 
모터트렌드는 "GV70는 신선한 디자인과 여유로운 성능, 편안한 승차감과 인상적인 차량 패키징으로 모든 면에서 만족스러운 모델"이라고 평가했다.
 
주행성능에 대해서는 "선택 가능한 21인치 휠은 스타일과 주행성능을 동시에 잡았으며 어떤 상황에도 편안함과 스포티한 주행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안전성의 경우 8개의 에어백 등 다양한 안전 편의기능을 기본사양으로 탑재한 점이 인상적이라고 평가했다. 이 밖에 여유 있는 뒷좌석과 트렁크 공간, 각종 편의사항을 기본으로 장착하는 등 실용성과 럭셔리를 겸비한 차량이라고 호평했다.
 
제세시스는 지난 7월 미국에 진출한 GV70의 호평이 향후 제네시스 판매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지난 '2019 모터트렌드 올해의 차'로 G70가 선정된데 이어 '2022 모터트렌드 올해의 SUV'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두며 럭셔리 브랜드의 위상을 높였다"고 말했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황준익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