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방, 하반기 개발직군 대규모 채용
내달 15일까지 모집…세자릿수 채용 목표
입력 : 2021-09-17 10:14:27 수정 : 2021-09-17 10:14:27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직방이 프롭테크 서비스 강화를 목적으로 개발직군 대규모 채용을 17일부터 진행한다. 
 
모집기간은 다음달 15일까지다. 채용 규모는 000명이다. 
 
지원서 접수 후에는 코딩테스트가 진행되며, 총 3차에 걸친 면접이 치러진다. 상세 모집 요강 및 팀과 직무 소개는 직방 채용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해당 기간에 지원한 경력직 개발자에게는 1억원 상당의 사이닝 보너스(Signing Bonus)를 지급한다.
 
직방의 개발직군은 △서비스 개발과 메타폴리스(Metapolis) 개발을 맡고 있는 서비스개발그룹 △직방의 IT 인프라 및 보안을 담당하는 CTO실 △데이터 분석과 데이터 엔지니어링 부문의 데이터그룹 등 세 개 조직으로 나뉘어 있다. 
 
현재 직방은 본사로 사용하던 사무실을 폐쇄하고 전면 원격근무(클라우드 워킹) 제도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직방의 원격근무는 직방이 개발한 메타버스 협업 툴인 ‘메타폴리스’에 출근해 근무하는 것을 일컫는다. 대표와 임원을 포함해 전 직원이 메타폴리스로 출근한다. 
 
온라인상으로 연결만 돼 있다면 일하는 장소가 국내가 아닌 외국이어도 무관하다. 코로나19 영향권에서 벗어난다면 시간대가 비슷한 아시아 권역의 국가에서 근무가 충분히 가능하며, 해외 인재 유치에도 장벽이 없어질 전망이다. 
 
추석 연휴를 앞두고 서울, 용산, 수서역 등 주요 역사에 채용 광고 캠페인도 진행한다. 
 
여선웅 직방 부사장은 “기술로 공간을 혁신하고자 하는 큰 목표를 위해서 IT 인력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입사 후에는 본사와 가까운 거주지나 교통 편을 알아볼 필요 없이 메타폴리스에 접속만 하면 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직방은 구성원 모두가 프로답게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장려 지원 정책을 운영하고 있다. 온라인 원격근무가 가능할 수 있도록 원격근무 환경 조성비 100만원을 지급한다. 이 밖에도 자기관리비와 레슨비를 제공하고, 풍부한 오프라인 경험을 위해 1년에 한 번씩 리프레시 휴가를 지원한다.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