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노, 삼성전자에 흉부 엑스레이 판독 보조시스템 공급
이동형 촬영장비에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 탑재
입력 : 2021-06-25 16:10:14 수정 : 2021-06-25 16:10:14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 스크린샷(왼쪽)과 이동형 디지털 엑스레이 촬영장비 'GM85'. 사진/뷰노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뷰노(338220)삼성전자(005930)의 이동형 디지털 엑스레이 촬영 장비 'GM85'에 인공지능(AI) 기반 흉부 엑스레이 영상 판독 보조 솔루션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를 탑재해 국내외에 판매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는 흉부 엑스레이 영상 판독 보조 솔루션으로,  5가지 주요 흉부 엑스레이 영상의 이상소견을 높은 성능으로 탐지해 결핵, 폐렴 등 주요 폐 질환에 대한 의료진의 진단을 돕는다. 해당 솔루션은 지난 2019년 8월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받았으며, 지난해 6월 유럽 CE 인증을 획득해 국내 및 주요 유럽국가에 판매되고 있다.
 
GM85는 삼성전자의 첨단 기술이 집약된 프리미엄 이동형 디지털 엑스레이 촬영장비다. 뷰노 솔루션과 결합하면 의료현장에서 엑스레이 촬영과 동시에 AI로 분석된 결과를 제공한다. 
 
김현준 뷰노 대표는 "뷰노메드 체스트 엑스레이는 다양한 임상 연구와 의료기관 도입으로 임상적 유효성을 수차례 검증받았다"라며 "삼성전자와의 이번 계약을 필두로 보다 완성도 높은 엑스레이 인공지능 솔루션 구축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장우영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 상무는 "이번 협업으로 삼성의 이동형 엑스레이 기기에 인공지능 기반 CAD를 탑재해 보다 완성도 높은 제품을 선보일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솔루션을 제공하고 글로벌 엑스레이 시장에서 삼성의 위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