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해곤

11월부터 도시가스 요금 평균 9.3% 인하

2017-10-31 15:43

조회수 : 1,86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해곤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도시가스 요금이 다음달 1일부터 평균 9.3% 낮아진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요금 인하는 이번달까지 도시가스 미수금 회수가 완료됨에 따라 그동안 적용됐던 정산단가가 폐지되면서 이뤄졌다.
 
도시가스 요금은 원료비 연동제에 따라 유가 변동을 반영하는 것이 원칙이다. 하지만 지난 2008~2012년 유가 급등했지만 국민부담 완화 및 물가안정을 위해 도시가스 요금 인상은 억제돼 왔다. 이에 따른 미수금은 2012년 말 기준 5조5000억원이 누적됐다.
 
2013년 이후 이 미수금 회수를 위해 도시가스 요금에 1.4122원/MJ(메가줄)의 정산단가가 부가돼 왔고, 이번달을 기점으로 미수금 회수가 완료되면서 이 정산단가가 없어지게 된다.
 
이번 요금 인하에 따라 도시가스 평균 요금은 현행 15.2336원/MJ에서 1.4122원/MJ 인하된 13.8214원/MJ로 조정된다.
 
주택용은 8.7% 인하되며, 도시가스로 난방과 취사를 모두 하는 약 1420만 가구의 동절기 월평균 요금은 현행 8만6154원에서 7만8726원으로 7428원 낮아질 것으로 산업부는 기대하고 있다.
 
산업부 관계자는 "미수금 누적 및 회수의 악순환으로 인한 국민부담 증가, 시장가격 왜곡 등 부정적 효과를 최소화하기 위해 원료비 연동제를 정상적으로 운영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사진/뉴시스
세종=이해곤 기자 pinvol1973@etomato.com
  • 이해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