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북, 첫 전술핵공격잠수함 건조…김정은 시찰

'김군옥영웅함' 명명…핵추진잠수함 도입도 계획

2023-09-08 08:07

조회수 : 3,93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지난 6일 열린 진수식에는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함께 리병철·박정천 원수, 김덕훈 내각총리 등 참석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북한이 수중 핵 공격이 가능한 첫 전술핵공격잠수함인 '김군옥영웅함'을 건조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전술핵공격잠수함 진수식에서 "해군의 핵무장화는 더는 미룰 수도, 늦출 수도 없는 절박한 시대적 과제"라고 강조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8일 '주체적 해군 무력강화의 새시대, 전환기의 도래를 알리는 일대 사변'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우리 당의 혁명 위업에 무한히 충직한 영웅적인 군수노동계급과 과학자, 기술자들은 우리 식의 전술핵공격잠수함을 건조해 창건 75돌을 맞는 어머니 조국에 선물로 드렸다"고 보도했습니다.
 
지난 6일 열린 진수식에는 김정은 위원장과 함께 리병철·박정천 원수, 김덕훈 내각총리 등이 참석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오늘 진수하게 되는 제841호 '김군옥영웅함' 저 실체가 바로 지난 해군절에 언급한 바 있는 우리 해군의 기존 중형 잠수함들을 공격형으로 개조하려는 전술핵잠수함의 표준형"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또 "전술핵을 탑재한 수중 및 수상함선들을 해군에 인도하는 사업에 박차를 가해 해군이 자기의 전략적 임무를 원만히 수행할수 있게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잠수함에서는 동력체계와 잠항속도, 항해장비수준 등의 능력이 매우 중요하며 통칭 작전능력으로 평가되지만 또한 어떤 무장을 탑재하는가가 제일 중요한 기본으로 되며 핵무기를 장비하면 그것이 곧 핵잠수함이라는 것이 나의 견해"라고 전했습니다.
 
북한이 8일 수중에서 핵 공격이 가능한 전술핵공격잠수함을 건조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아울러 김 위원장은 전술핵공격잠수함에 이어 핵추진잠수함도 건조하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진수식은 우리가 신형 핵추진잠수함을 건조하는데 못지않게 우리의 적수들에게 부담스러운 일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전날 시험항해를 위한 출항 준비를 하고 있는 김군옥영웅함을 시찰했다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북한은 전술핵공격잠수함의 건조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등을 활용한 수중 핵·미사일 위협이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