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진아

toyouja@etomato.com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후쿠시마 시찰단, 이틀째 원전 현장 점검…오늘 한일 기술회의

긴급차단밸브 설치 위치, 작동신호 등 점검

2023-05-25 08:23

조회수 : 7,88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진아 기자]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시찰단은 24일 전날에 이어 이틀째 원전을 방문해 오염수 해양방출 관련 주요 설비에 대한 점검을 이어갔다고 밝혔습니다. 
 
시찰단은 이날 K4탱크의 오염수를 희석설비까지 이송하는 도중 이상(방사선감지 경보 등)이 발생하면 이송 차단 기능을 수행하는 중요 밸브인 긴급차단밸브의 설치 위치와 작동신호 등을 점검했는데요.
 
이어 오염수의 핵종별 농도를 분석하는 화학분석동 내 방사능 분석 실험실을 점검하고, 핵종별 전처리 과정 및 분석방법, 실험실의 운영 현황 및 유지관리 상태, 분석원 현황과 역량, 장비 현황을 확인했습니다.
 
또 해수 이송펌프, 유량계, 상하류 수조 등의 희석·방출 기기가 설계도면대로 설치되어 있는지를 확인하고, 특히 삼중수소의 희석률과 직결된 해수 이송펌프의 용량을 점검했습니다.
 
시찰단은 다핵종 제거설비(ALPS) 처리 전후 농도 분석, 고장 이력 및 조치 현황 등 일본 측에 요청했던 자료들을 제공받았으며, 이에 대해 확인·분석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오는 25일에는 이틀간 현장 확인을 토대로 추가 질의 및 자료요청 등을 위한 한일 기술회의와 질의응답이 진행됩니다.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의 안전성을 점검할 우리 정부 시찰단이 지난 22일 일본에서 후쿠시마 원전 현장 방문점검을 하루 앞두고 일본측과 기술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진아 기자 toyouja@etomato.com
  • 박진아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