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변소인

ehlee @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소진공도 카카오 장애 '소상공인 피해신고센터' 운영

온·오프라인서 접수받아…매출변동·이용 서비스 등

2022-10-19 10:19

조회수 : 2,25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변소인 기자] 소상공인연합회에 이어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도 한발 늦게 카카오서비스 장애 관련 '소상공인 피해신고센터'를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경. (사진=소진공)
 
소진공은 대다수 소상공인이 카카오 서비스를 기반으로 예약·상담 등 영업활동을 영위하기 때문에 이번 서비스 장애로 피해 사례가 속출하고 있어 신속한 조사가 필요하다는 현장의 목소리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소진공은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온·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해 소상공인 피해 현황을 신속히 조사하겠다는 방침이다. 전국 77곳 지역센터에서 현장 상담조사를 통해 피해유형과 사례 등 직접 설문조사를 진행한다. 소진공 홈페이지에서는 '카카오서비스 장애 관련 소상공인 피해 신고센터'를 운영해 온라인 접수한다. 피해신고 조사 항목은 소상공인 기본정보, 이용 중인 카카오 서비스 항목, 매출변동, 소비자 불만사항 등이다.
 
박성효 소진공 이사장은 "지난 15일 발생한 카카오서비스 장애와 관련해 소상공인 피해사례 등 현황을 조속히 파악하기 위해 피해신고센터를 설치했다"며 "소상공인에게 직·간접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7일 소공연은 '카카오 피해 접수센터'를 설치하고 소상공인의 피해 파악에 나섰다. 약 하루 만에 500건에 가까운 피해사례가 접수됐다.
 
변소인 기자 byline@etomato.com
 
  • 변소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