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창욱

북한 전문 영국 기자 "윤 대통령 막말, 국익 위해 보도하면 안된다? 전형적인 북한식 논리"

2022-09-26 18:49

조회수 : 1,49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사진=트위터 캡처
 
[뉴스토마토 박창욱 기자] 북한전문매체 NK뉴스의 대표이자 기자로 활동 중인 영국 출신 채드 오캐럴은 윤석열 대통령의 '막말' 논란에 대해 "전형적인 북한식 논리"라고 비판했다.
 
지난 22일 오캐럴은 트위터에 정미경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이 TV뉴스 프로그램 패널로 등장해 ‘해당 내용을 국내 매체들이 보도하지 말았어야 한다’는 취지로 발언한 내용의 트윗을 링크한 뒤 “언론인들은 대한민국의 국익을 위해 일해야 한다는 정부의 기본 가정, 이것은 북한식 논리”라고 비판했다.
 
앞서 정 전 최고위원은 “이번 보도는 윤 대통령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우리의 이익에도 도움이 안 된다”며 “저건 방송을 좀 하지 않아야 되지 않았나, 그런 수준 높은 판단을 해주셨으면 (좋았겠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도 26일 용산 집무실에 출근하며 막말에 대한 질의가 나오자 “사실과 다른 보도로서 동맹을 훼손하는 것은 국민을 위험에 빠뜨리는 일”이라고 답했다.
 
박창욱 기자 pbtkd@etomato.com
  • 박창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