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창욱

'장마→폭염→태풍' 4호 태풍 '에어리' 제주 관통할 듯

2022-07-01 17:09

조회수 : 4,04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사진=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뉴스토마토 박창욱 기자] 짧은 장마가 멈추고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곧 4호 태풍 '에어리'가 제주도를 지나갈 것으로 보인다.
 
1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760㎞ 부근 해상에서 발생한 제 6호 열대저압부는 북북서진하다 오후 9시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580㎞ 부근 해상에서 제4호 태풍 ‘에어리’로 발전한다. 에어리는 현재 시속 13㎞로 북북동쪽으로 이동하고 있다.
 
에어리는 다음날 2일 오전 9시 오키나와 남동쪽 320㎞ 해상까지 이동해 3일 오전 9시 오키나와 북북서쪽 약 260㎞ 해상까지 올라간다. 이후 에어리는 북동쪽으로 방향을 틀어 4일 오전 9시엔 서귀포 남남서쪽 260㎞ 부근 해상에, 5일 오전 9시에는 부산 남서쪽 190㎞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측됐다.
 
기상청은 "태풍 에어리 진로와 강도는 아직 유동적이지만, 제주 해상과 남해를 관통하며 제주부터 전라권, 경남 일부까지 직간접적 영향권이 드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한편 '에어리'는 미국이 태풍위원회에 제출한 이름으로 ‘폭풍’을 의미한다. 
 
박창욱 기자 pbtkd@etomato.com
  • 박창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