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장윤서

https://www.facebook.com/jaela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이준석 "민주당, 법사위원장 양보하듯 얘기하는 건 무리"

"작년 합의 따라 법사위원장, 국민의힘이 받기로 명문화"

2022-06-25 18:03

조회수 : 6,15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가 지난 24일 부산 남구 유엔기념공원은 방문, 유엔군 전몰장병묘역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민주당이 21대 국회 후반기 원 구성에서 법제사법위원장을 국민의힘이 맡는 것에 동의한다고 밝힌 것과 관련해 “합의를 지키는 것을 양보인양 이야기하는 것은 무리라고 생각한다”고 비꼬았다. 
 
이 대표는 6·25전쟁 72주년을 맞은 25일 백선엽 장군 2주기 추모행사 뒤 기자들과 만나 “민주당이 무리한 주장에서 조금이라도 원칙을 바로잡으려는 모습은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면서도 “작년 합의에 따라 법사위원장은 국민의힘이 받는 것이 명문화돼 있다”고 말했다.
 
그는 원 구성 조건으로 중대범죄수사청 설치를 위한 사법개혁특위 구성을 요구한 데 대해선 “합의문을 기반으로 하면 되지, 조건을 붙여 사개특위라든지 이야기하는 것은 조금은 진정성이 없다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 대표는 이날 추모 행사에 국민의당 몫 최고위원 인선 문제로 갈등을 빚고 있는 안철수 의원이 나란히 참석했다. 이 대표는 ‘안철수 의원과 최고위원 관련 문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것이 있냐’는 질문에는 “안철수 의원과 따로 긴밀한 대화를 나누지는 못했지만 그런 문제는 여의도에서 언제든지 정리할 수 있다”고 답했다.
 
장윤서 기자 lan4863@etomato.com
  • 장윤서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