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용훈

joyonghun@etomato.com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
OECD, 한국 성장률 전망 '4.0%' 유지…내년 '3.0%'로 상향

미국·일본 등 주요국 올해 전망치 하락

2021-12-01 19:00

조회수 : 1,35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코로나발 여파로 세계 주요국들의 성장률 전망을 하향 조정한 가운데 올해 한국 경제 성장률은 '4.0% 유지'로 전망했다. 특히 내년도 경제 성장률은 2.9%에서 3.0%로 상향 조정했다. 2023년까지는 2.7%로 안정적인 성장세를 예견했다.
 
OECD는 1일(현지시간) '경제 전망 보고서'를 통해 2021년 우리나라 성장률을 4.0%로 전망했다. 이는 지난 9월 중간 경제전망에서 제시한 4.0%를 유지한 것이다.
 
2021년도 주요국 성장 전망 조정(%, %p). 표/기획재정부.
 
OECD는 코로나19 재확산 영향으로 올해 전세계 및 세계 주요국들의 성장률 전망을 하향 조정했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는 종전 전망치를 유지했다.
 
G20(주요 20개국)의 올해 세계 경제 성장률은 6.1%에서 5.9%로, 미국은 6.0%에서 5.6%로, 캐나다는 5.4%에서 4.8%로, 일본은 2.5%에서 1.8%로 하향 조정했다. 유로존의 경우도 5.3%에서 5.2%로 전망치를 낮췄다.
 
OECD는 “공급망 차질, 원자재 가격 상승, 코로나 재확산 등으로 세계 경제의 성장 모멘텀이 둔화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한국경제는 신속한 백신접종에 따른 거리두기 완화와 수출·투자 호조세, 정책효과 등으로 회복세가 지속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내년 성장률은 3.0%로 예상했다. OECD는 한국의 2022년 성장률을 5월 2.8% 전망한 데 이어 9월 2.9%로 상향 조정한 바 있다. 이번에는 다시 0.1% 포인트 높였다. 또 2023년도 경제 성장률은 2.7%로 전망하면서 2023년까지 안정적 성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OECD는 "서비스업 중심으로 소비·고용 회복세가 확대되고, 대외수요 증가, 정부 지원 등으로 수출·투자 증가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한국경제는 오는 2023년까지 주요 20개국(G20) 중 위기 전 대비 가장 빠른 성장흐름을 지속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전세계적인 인플레이션 확산 상황을 반영한 G20 선진국의 물가 전망은 종전 0.3%에서 0.8%로 상향 조정했다. 우리나라의 물가 전망은 0.2%에서 0.3%로 조정됐다.
 
2022년도와 2023년도 세계경제 성장률은 각각 4.5%, 3.2%로 전망했다.
 
OECD는 "최근 세계경제는 공급망 차질, 원자재가격 상승, 코로나 재확산 등으로 성장 모멘텀이 둔화됐다"며 "향후 2년간 세계경제는 회복세가 이어지겠으나, 성장속도는 완만해지고 국가별 회복양상 차별화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인플레이션과 관련해서는 "올해 말을 정점으로 완화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다만, 공급망과 관련한 상하방 불확실성이 상존하고 공급 차질이 수요 정상화, 생산여력 확대, 노동시장 복귀 등으로 2022~2023년 중 점차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와 함께 변이 바이러스 발생, 중국 성장세 둔화, 인플레 장기화 및 통화정책 조기 긴축전환 등도 하방리스크로 제시했다.
 
OECD는 전세계에 백신을 보급하는 것이 최우선 과제라며 이를 위한 '국제적 협력'을 촉구했다. 이 밖에 단기 경제전망과 관련한 불확실성이 높은 만큼, 거시정책 지원과 경제상황에 맞는 정책조합을 권고했다.
 
한국경제에 대해서는 코로나 피해계층 지원과 공공투자, 리스크 요인 관리 등을 주문했다.
 
OECD 측은 "완전한 경제 회복까지 코로나 피해계층 대상 재정 지원을 지속하되, 보다 집중적이고 일자리 전환을 돕는 방식으로 이루어줘야 한다"며 "공공투자는 뉴딜정책의 연장선에서 디지털화 촉진, 녹색 성장, 사회적 불평등 축소에 집중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조용훈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