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병호

choibh@etomato.com

최병호 기자입니다.
더민주-열린민주 "연내 통합 합의…민주개혁진영에 문호 개방"

우상호-정봉주, 첫 협상서 "검찰·언론개혁 노력…비례대표 열린공천 검토"

2021-11-22 17:33

조회수 : 1,58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병호 기자] 당 대 당 통합을 추진키로 한 더불어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이 22일 첫 통합 협상 회의를 열고 "대선승리와 사회개혁을 위해 연내 통합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협상단장을 맡은 우상호 의원과 열린민주당 협상단장인 정봉주 전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통합 협상 대표단 회의를 열고 "양당은 검찰개혁과 언론개혁의 진전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협상단은 또 "양당의 당 대 당 통합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다른 민주개혁 진영에게도 문호를 열고 적극적으로 연대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국회의원 비례대표 선출에 있어서 열린 공천 등을 포함한 정치개혁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며 "통합은 양당 당원들의 최종 의견을 물어 가급적 연내에 마무리하는 것으로 의견을 모았다"고 부연했다.
 
앞서 지난 17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는 양당 통합에 대해 합의하고 실무 협상단을 가동키로 한 바 있다.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더불어민주당-열린민주당 통합 협상 회의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의겸 열린민주당 의원, 정봉주 전 의원, 우상호·송갑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사진/뉴시스
 
최병호 기자 choibh@etomato.com
  • 최병호

최병호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