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새나

inn1374@etomato.com

권새나입니다.
30일까지 전국 가을비…태풍 '민들레' 영향은 없을 듯

서해상 저기압 영향…수도권·충청·강원 시간당 20~70㎜

2021-09-28 18:06

조회수 : 1,36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새나 기자] 오는 30일까지 기압골의 영향으로 우리나라에 가을비가 내릴 전망이다. 특히 29일 새벽부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구름대가 발달하면서 강한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28일 기상청은 "서해상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30일까지 전국에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오후 중부 서해안에서부터 빗줄기가 굵어지기 시작해 밤에는 그 밖의 중부지방과 경북 북부지역까지 확대되겠다. 
 
사흘간 전국에 예상되는 강수량은 20~70㎜ 정도지만, 비구름대가 발달하는 29일 새벽부터 서울 등 수도권과 강원도, 충청도 등 중부지방에는 시간당 20~30㎜의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30일 오전 비가 그친 뒤에는 전국이 고기압의 영향을 받으면서 주말까지 구름만 조금 끼는 선선한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제16호 태풍 '민들레'는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다. 현재 태풍 중심기압은 935hPa(헥토파스칼)이며 시속 13㎞로 이동 중이다. 최대 풍속은 초속 49m, 강풍 반경은 380㎞이다. 기상청은 태풍이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진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
 
27일 오후 서울 서초구 반포한강시민공원에서 갑자기 내린 비에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사진/뉴시스
 
권새나 기자 inn1374@etomato.com
 
  • 권새나

권새나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