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서윤

http://www.facebook.com/profil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한국·영국 정부, 백신 협력 체결…"화이자 100만회분 공급"

영국 정부와 백신 상호 공여 약정 체결

2021-09-22 16:45

조회수 : 1,88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정부가 영국과 백신 상호 공여 약정을 체결하는 등 화이자 백신 100만회분을 공급받는다. 영국 정부로부터 도입하는 화이자 백신은 50대 연령층과 18~49세 2차 접종에 쓰일 예정이다.
 
22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범정부 백신도입 테스크 포스(TF)는 이날 영국 정부와 백신 상호 공여 약정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우리 정부는 영국 정부로부터 화이자 백신 100만회분을 공급받고 오는 12월 중 분할해 반환하게 된다. 구체적인 공급 일정은 협의 중이다.
 
양국 정부는 지난달 말부터 백신을 보다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백신 상호 공여 가능성을 논의해왔다.
 
특히 지난 20일(현지시간) 한·영 정상회담을 비롯한 주요 외교 행사를 계기로 상호 공여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강화하고 조속한 약정 체결 의지를 확인했다.
 
영국으로부터 도입될 백신은 50대 연령층과 18~49세 청장년층의 2차 접종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강도태 중대본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은 "화이자 백신 100만회분이 도입되면 10월 말 전 국민 70% 2차 접종의 안정적 달성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백신 수급 시기 차이에 따른 백신 상호 공여, 재구매 등이 활발해지면서 우리 정부도 백신의 효율적 활용 및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국제 협력에 기여할 예정이다.
 
22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범정부 백신도입 TF는 이날 영국 정부와 백신 상호 공여 약정을 체결해 화이자 백신 100만회분을 공급받는다. 사진은 인천국제공항 화물터미널에서 옮겨지고 있는 화이자 백신. 사진/뉴시스
 
세종=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